본문 바로가기

열린음악회, 레이디스코드 故 고은비-권리세 마지막 무대 담아…

온라인 중앙일보 2014.09.15 09:48




 

걸그룹 레이디스코드 멤버 고(故) 고은비와 권리세의 생전 마지막 무대가 공개됐다.



지난 14일 방송된 KBS 1TV ‘열린음악회’에서는 교통사고로 숨진 그룹 레이디스코드 멤버 리세와 은비의 생전 마지막 무대가 전파를 탔다.



이날 레이디스코드는 ‘열린음악회’ 출연 가수 중 가장 마지막에 등장했다. 레이디스코드는 ‘열린음악회’에서 “안녕하세요, 레이디스코드입니다”라는 인사와 함께 등장해 지난달 발매한 싱글앨범 곡 ‘키스 키스(KISS KISS)’를 선보였다.



한편 레이디코드는 지난 3일 새벽 ‘열린음악회’ 스케줄을 마치고 숙소로 향하던 중 교통사고를 당했다. 이로 인해 멤버인 은비가 그 자리에서 숨졌고 리세는 병원으로 이송해 큰 수술을 받았지만 지난 7일 세상을 떠났다.



온라인 중앙일보

‘열린음악회 레이디스코드’ [사진 KBS 1TV 열린음악회 캡처]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