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류현진, 6⅔이닝 2실점 호투 불구 15승 불발

온라인 중앙일보 2014.09.07 14:07
‘류현진 중계’ ‘류현진’ ‘류현진 경기일정’. [사진 일간스포츠]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27·LA 다저스)이 7회 위기를 넘기지 못해 에이스의 기준인 15승 달성을 다음 기회로 미뤘다.



류현진은 7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의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와 홈경기에 선발등판, 6⅔이닝 동안 7안타를 허용하고 2실점 했다.



볼넷은 단 한 개만 허용했고 삼진은 아홉 개를 잡으며 퀄리티스타트(6이닝 이상 3자책점 이하)를 기록했다. 그러나 타선의 도움을 받지 못해 승리를 챙기지는 못했다.



2회초 무사 만루의 위기에서 구속을 높이며 무실점으로 막는 인상적인 장면을 연출했지만 2-0으로 앞선 7회 동점을 허용하는 장면은 아쉬웠다.



류현진은 다저스가 2-2로 앞선 7회초 2사 1루에서 제이미 라이트에게 마운드를 넘겼다.



라이트가 후속타자를 범타 처리해 류현진의 실점은 2에서 멈췄다. 류현진은 시즌 평균자책점도 3.18에서 3.16으로 조금 낮췄다.





온라인 중앙일보

‘류현진’. [사진 일간스포츠]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