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삼성, 가상현실 헤드셋 '기어VR' 공개…이제 3D로 즐기자!

온라인 중앙일보 2014.09.04 10:50
[사진 삼성전자]




 

삼성전자가 가상현실 헤드셋 ‘기어VR’을 선보였다.



삼성전자는 지난 3일(현지시간)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IFA 2014’ 개막에 앞서 ‘삼성 언팩’ 행사를 열어 새로운 형태의 웨어러블 기기 ‘기어VR’을 공개했다.



‘기어VR’은 모바일 기반 가상현실 헤드셋의 기준을 제시하는 제품으로 갤럭시노트4와 연동해 모바일 콘텐츠를 더욱 몰입해 감상할 수 있도록 해준다.



‘기어VR’을 머리에 착용하고 가상현실 전용 콘텐츠를 재생하면 갤럭시노트4의 쿼드HD 슈퍼아몰레드 디스플레이의 선명한 화질을 3D 영상으로 즐길 수 있다.



사용자는 초대형 와이드 스크린으로 영상을 보는 듯한 새로운 경험을 즐길 수 있다. 또 사용자가 직접 영상 속 공간에 있는 것처럼 느낄 수 있는 ‘360도 뷰’ 경험도 가능하다.



삼성전자 측은 고질적인 문제로 지적돼 왔던 화면 지연 현상에 대해 “사용자가 머리를 움직여도 ‘기어VR’을 통해 재현되는 콘텐츠 지연 시간을 최소화해 사용자가 더욱 자연스럽고 실감나는 영상을 즐길 수 있다”고 밝혔다.



한편 삼성이 ‘기어VR’의 정확한 출시일은 밝히지 않은 가운데 이날 함께 공개된 갤럭시노트4는 차콜 블랙, 프로스트 화이트, 브론즈 골드, 블로섬 핑크 총 4가지 색상으로 10월부터 전 세계에서 순차적으로 출시될 예정이다. 갤럭시노트 엣지도 차콜 블랙과 프로스트 화이트 두 가지 색상으로 일부 국가에서 선보인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