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마담 뺑덕’ 정우성 “이솜, 독특한 매력을 가진 배우”

온라인 중앙일보 2014.09.02 15:45




 

배우 정우성이 이솜을 극찬했다.



2일 서울 압구정 CGV에서 진행된 ‘마담 뺑덕’ 제작 보고회에는 주연 배우 정우성, 이솜과 연출을 맡은 임필성 감독이 참석했다.



이날 제작보고회에서 정우성은 “이솜은 20대의 청순함과 30대의 성숙함을 동시에 가지고 있는 배우다”고 칭찬했다.



이에 이솜은 “평상시 모습도 조각 같으신데 연기할 때도 조각 같으시다”고 화답했다. 그러자 옆에 있던 임필성 감독은 “연기할 때도 조각 같다는 건 논란의 여지가 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 정우성은 “이솜의 외모는 개성이 넘친다. 평범한 미인상이 아니라 독특한 매력을 가진 여배우라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마담 뺑덕’은 고전 ‘심청전’을 뒤집은 파격적인 설정과 두 남녀의 지독한 사랑을 그린 영화다. 영화 ‘마담 뺑덕’은 다음달 개봉 예정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마담 뺑덕 정우성’.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