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힐링캠프’ 홍진경 “전지현에게 존댓말, 포스 넘쳐서…”

온라인 중앙일보 2014.09.02 14:05




 

모델 출신 방송인 홍진경이 후배인 전지현에게 존댓말을 한다고 밝혔다.



홍진경은 1일 방송된 SBS ‘힐링캠프’에서 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에 함께 출연했던 배우 전지현에 대해 언급했다.



홍진경은 “전지현은 후배지만 앞에 가면 반말이 잘 안 나온다. 이효리에겐 ‘효리야’라고 부르는데 전지현은 아직도 전지현씨라고 부른다”고 밝혔다.



이어 홍진경은“전지현씨가 포스가 있다. 나한테는 ‘말씀 편하게 하세요’라고 하는데도 반말이 잘 안나오더라”고 말했다.



또 홍진경은 영상 편지를 통해 “지현아. 정말 내가 이래도 되는지 모르겠지만 우리 저번에 슈퍼에서 한 번 마주쳤잖아. 그때 내가 당황해서 깍듯하게 인사했는데 다음부터는 편하게 말해도 될까?”라고 전해 웃음을 자아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