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번 먹어보겠습니다' 스타PD 이영돈, JTBC와 독점계약…다시 시작

온라인 중앙일보 2014.09.02 10:14
‘스타 교양 PD’ 이영돈이 JTBC와 손을 잡는다.



2일 JTBC에 따르면 이영돈 PD는 JTBC에서 새로 전파를 타는 프로그램의 진행을 맡게 됐다. 이영돈 PD는 그동안 ‘그것이 알고 싶다’ ‘소비자 고발’ ‘먹거리 X파일’ 등 대한민국 대표 사회고발프로그램을 통해 자신의 이름을 알렸다.



1981년 KBS에 입사한 이 PD는 1991년 SBS로 이적한 뒤 ‘그것이 알고 싶다’와 ‘주병진쇼’를 연출했으며, 4년 후 KBS에 재입사해 ‘일요스페셜’과 ‘추적 60분’의 책임 프로듀서를 맡았다. 2011년에는 채널A로 이적, ‘먹거리 X파일’을 진행했다.



이영돈 PD는 최근 JTBC와 프로그램 독점 계약을 맺었다. 그가 진행을 맡을 새 프로그램은 올해 하반기 방송 예정으로 JTBC 제작진과 함께 기획 중이다.



이에 이영돈 PD는 “33년간의 노하우를 총동원해 좋은 프로그램을 만들도록 노력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JTBC 관계자는 “이영돈 PD는 대한민국 교양 PD 중 유일하게 시청자들에게 그 이름으로 신뢰받고 있는 인물”이라며 “JTBC의 뛰어난 기획력과 이영돈 PD의 오랜 방송 노하우가 합쳐져 시너지 효과를 발휘할 것”이라고 전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이영돈’. [사진 일간스포츠]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