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달콤한 나의 도시' 오수진, 특급 미모에 초특급 주량…비결이?

온라인 중앙일보 2014.08.28 14:56


‘달콤한 나의 도시’. [사진 SBS ‘달콤한 나의 도시’ 캡처]










‘달콤한 나의 도시’에 출연한 오수진 변호사가 놀라운 주량을 선보였다.



27일 첫 방송된 SBS ‘달콤한 나의 도시’에서는 오수진 변호사가 출연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오수진 변호사는 선배 변호사와의 1대1 술자리에서 소주 7잔과 폭탄주 12잔을 마신 뒤 일터로 복귀하는 모습을 보여줬다.



오수진 변호사는 “(선배가) 실제로 무서운 분은 아닌데 내가 느끼기엔 어렵고 엄격하고 무섭게 느껴진다”며 “내가 실수하면 안 될 것 같은 그런 강박 같은 게 있다”고 말했다.



오수진 변호사는 항공대 출신 변호사 1호로 경북대 로스쿨을 거쳐 변호사가 됐다. 현재 서울 강남의 한 법률 사무소에서 근무하고 있다.



‘달콤한 나의 도시’는 서른 즈음의 주인공 4명이 결혼·연애·직장·돈 등의 여러 가지 고민에 대해 솔직히 이야기하는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다. 매주 수요일 밤 11시 15분에 방송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오수진’ ‘달콤한 나의 도시’. [사진 SBS ‘달콤한 나의 도시’ 캡처]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