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달콤한 나의 도시' 오수진 "10건 넘게 이혼 소송하면 결혼 못해"…'벌벌'

온라인 중앙일보 2014.08.28 14:15


‘오수진’ ‘달콤한 나의 도시’. [사진 SBS ‘달콤한 나의 도시’ 캡처]












‘달콤한 나의 도시’에 출연한 오수진 변호사가 이혼 소송과 관련된 일화를 밝혔다.



27일 SBS ‘달콤한 나의 도시’에서는 강남 법률 사무소에서 일하는 오수진 변호사의 이야기가 그려졌다.



이날 ‘달콤한 나의 도시’ 방송에서 오수진 변호사는 “‘미혼 여성 변호사가 10건 넘게 이혼 소송을 하면 결혼 못한다’ 이런 얘기가 있다더라”며 말문을 열었다.



이어 오수진 변호사는 “그래서 그 얘기를 듣고 나도 8~9건 했을 때 벌벌 떨었다. 더 이상은 아니다”라며 “이젠 불안해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현재 15차례 이혼 소송 진행을 맡고 있다는 오수진 변호사는 이혼을 하겠다는 의뢰인에게 “혹시 아내분이 임신 가능성이 있느냐” “부부관계가 없었던 것이냐” “어떤 이유가 있었느냐”는 등 상세한 질문을 했던 경험을 털어놨다.



이날 오수진 변호사는 능숙하게 의뢰인들을 대하며 프로다운 면모를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오수진’ ‘달콤한 나의 도시’. [사진 SBS ‘달콤한 나의 도시’ 캡처]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