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LA 다저스 에이스 클레이튼 커쇼, 내셔널리그 다승 선두 질주 "시즌 16승"

온라인 중앙일보 2014.08.28 13:47




LA다저스의 에이스 클레이튼 커쇼(26)가 16승을 달성하며 내셔널리그 다승 선두로 올라섰다.



커쇼는 28일(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피닉스 체이스필드에서 열린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와의 원정경기에 선발 등판해 8이닝 6피안타 2볼넷 10탈삼진 1실점(비자책)을 기록했다. 8회까지 109개의 공을 던졌고, 평균자책점은 1.73으로 내렸다. 커쇼의 노련한 투구에 힘입어 LA 다저스는 애리조나를 3대1로 꺾었다.



하지만, 내용은 좋지 못했다. 8이닝 중 2회와 6회, 7회를 제외한 나머지 이닝 동안 모두 주자를 보냈다.



이날 승리를 따내 16승 달성한 커쇼는 내셔널리그 MVP에 한발짝 더 다가섰다. 보통 투수는 '사이영상'이 있기 때문에 MVP에 선정되기가 어렵지만, 커쇼는 이번 시즌 야수를 압도하는 활약을 보이며 내셔널리그 MVP 후보로 꼽히고 있다.



특히 이날 투구는 평소만큼 '퍼펙트'하지 않았지만, 노련한 경기 운영으로 승리를 따내 왜 그가 MVP 후보로 거론되어야 하는지를 확실하게 보여준 자리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중앙포토]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