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김주하, 혼외 자식 출산한 남편의 내연녀 "이미 알고 있엇을 것"

온라인 중앙일보 2014.08.28 11:36




방송인 김주하가 남편 강모씨의 내연녀의 존재에 대해 알고 있었다는 보도가 나왔다.



27일 방송된 SBS ‘한밤의 TV연예’에서는 이혼소송 중인 김주하 남편의 혼외자식 논란에 대해 전했다.



이 사실을 처음 보도한 '우먼센스' 이현경 기자는 방송에서 "현지 교민을 통해 다른 여성과 사이에서 혼외자를 출산한 소식을 접했고 사실을 확인했다"고 말했다. 또 "김주하도 내연녀의 존재는 인지하고 있었던 것으로 알려져 있다"고 말했다.



한편 김주하는 지난해 9월, 남편 강씨와 이혼소송에 들어갔다. 소송 중 합의점을 찾지 못한 상황에서 강씨가 미국으로 떠났으며, 지난 1월 내연녀와의 사이에 아이를 출산한 것으로 매체는 보도했다.



김주하 남편의 혼외자녀 출산 날짜를 따져보면 김주하와 이혼소송을 시작한 9월 이전에 내연녀와 만남을 갖고 있었다는 것을 추측케 한다.



강모씨 측은 방송에서 "(내연녀에 대해)비즈니스를 위해 몇 번 만났을 뿐"이라고 반박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중앙포토]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