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손흥민 챔피언스리그 플레이오프 2경기 연속골, 2분 만에 벼락골

온라인 중앙일보 2014.08.28 10:22




 

손흥민(22·레버쿠젠)이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2경기 연속골을 넣으며 팀을 본선으로 이끌었다.



손흥민은 28일(한국시간) 독일 레버쿠젠 바이아레나에서 열린 코펜하겐(덴마크)과의 2014-2015시즌 UEFA 챔피언스리그 플레이오프 2차전 전반 2분 만에 벼락골을 터트렸다.



왼쪽 공격수로 출전한 손흥민은 슈테판 키슬링에게 패스를 받아 페널티지역 왼쪽에서 강력한 왼발 슈팅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손흥민의 주특기인 '드리블 후 강력한 슈팅'이 발휘된 순간이었다.



손흥민은 지난 20일 플레이오프 1차전(3-2승)에 이은 두 경기 연속골로 챔피언스리그 본선에 대한 기대를 높였다.



지난 시즌 손흥민은 처음으로 UEFA 챔피언스리그에 출전했지만, 골을 기록하지는 못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중앙 포토]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