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타짜’ 이하늬, 탑에게 “너무 섹시하게 자라서 좋았다” … 무슨 인연?

온라인 중앙일보 2014.08.28 09:36




 

배우 이하늬(31)가 남성그룹 빅뱅의 탑(최승현)과 재회한 소감을 밝혔다.

27일 방송된 SBS ‘한밤의 TV 연예’에서는 영화 ‘타짜-신의 손’(이하 ‘타짜2’)에 출연한 배우들의 인터뷰가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이하늬는 최승현과의 멜로 연기에 대한 질문에 “좋았다. 최승현의 고등학교 때 모습을 기억하고 있다”며 “정말 섹시하게 잘 자랐다. 배우로서 만나니 더 좋았다”고 답했다.



다른 배우들이 이하늬와 최승현의 인연에 관해 묻자, 최승현은 “사실 이하늬 누나가 YG의 연습생이었다. 그래서 투애니원의 멤버가 될 뻔했다”며 “얼마 후 곧바로 미스코리아가 되더라”라고 답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SBS ‘한밤의 TV 연예’ 캡처]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