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국 옥스브리지 소사이어티' 창립

중앙일보 2014.08.28 01:22 종합 26면 지면보기
영국 옥스퍼드대와 케임브리지대를 나온 한국 동문들로 구성된 ‘한국 옥스브리지 소사이어티’ 창립식이 지난 26일 서울 장충동 그랜드 앰배서더 호텔에서 열렸다. 동문들간 교류를 활성화하고 인재를 지원하자는 취지로 옥스퍼드대 총동문회장인 박진(사진 오른쪽) 전 새누리당 의원과 케임브리지대 총동문회장인 김동건(왼쪽) 법무법인 바른 변호사가 창립을 이끌었다. 한국을 방문 중인 앤드류 해밀턴(가운데) 옥스퍼드대 총장도 창립식에 참석해 특별강연에 나섰다. 이날 행사에는 이배용 한국학중앙연구원장, 정몽규 현대산업개발회장 등 100여 명이 참석했다. 초대 회장으로 김동건 변호사가 선출됐다. [사진 한국 옥스브리지 소사이어티]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