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부산 양덕여중 3층까지 침수돼… 로프로 학생들 구조 중

온라인 중앙일보 2014.08.25 17:34
부산시 북구 양덕여중 학교 건물이 3층까지 침수돼 수업 중이던 학생 400여명이 4~5층으로 대피했다.



현재 소방안전본부대원들이 출동해 로프를 이용해 학생들을 구조하고 있으며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부산 일부 지역에 기록적인 폭우가 내리면서 25일 오후 1시 30분쯤 호우경보가 발효됐다. 누적강우량은 금정구 242㎜, 북구221.5㎜ 기장군187㎜를 기록 중이다. 부산시 재난안전대책본부는 16개 각 구·군 및 관련기관(부서)에 산사태·붕괴위험지 예방 관찰 활동을 전개하고 배수 펌프장 가동 점검을 요구한 상태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