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아이폰5 배터리 교환 프로그램, 한국은 29일부터 실시… 대상은?

온라인 중앙일보 2014.08.25 14:07




 

애플이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수명 단축 등의 문제가 생긴 일부 아이폰5 배터리를 교체하기로 했다고 24일(현지시간) 공지했다.



애플은 홈페이지 공지를 통해 “2012년 9월부터 지난해 1월까지 판매된 제품 중 일부가 배터리 수명이 짧거나 충전이 자주 필요하다는 사실을 확인했다”며 “문제가 생긴 아이폰5는 ‘극히 소량’이며 일부 제품에 한해 갑자기 배터리 수명이 짧아지는 등의 현상이 발생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애플은 미국과 중국에서 22일부터 배터리를 교환해주고 있다. 한국을 비롯한 다른 국가에서는 29일부터 교환해줄 예정이다. 이 프로그램은 내년 3월 1일까지 시행된다.



또 애플은 문제가 발생한 해당 아이폰5에 대해서 이미 배터리를 비용을 지불하고 교환한 경우에는 배터리 교체 비용을 환불하기로 했다.



아이폰5의 배터리 수명이 급작스럽게 줄어드는 현상은 지난 2012년 9월부터 2013년 1월 사이에 판매된 제품 중 일부에서 나타난다. 아이폰5 배터리 교환 프로그램(https://ssl.apple.com/kr/support/iphone5-battery)에 일련번호를 입력하면 불량 배터리 탑재 여부를 확인할 수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애플 아이폰5’ [사진 애플 공식 홈페이지]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