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글로벌 호텔그룹 "윈덤"의 브랜드 "하워드 존슨" 객실 공급

온라인 중앙일보 2014.08.25 11:34


한국자산신탁은 제주의 명동인 연동 281-22번지 일대에 ‘하워드 존슨 호텔’ 464실을 분양한다. 세계 1위 호텔 윈덤그룹의 브랜드인 하워드 존슨 제주 호텔이 국내 최초로 제주도에 선보인다.



90년 전통의 호텔 명가인 하워드 존슨은 호텔 그룹 윈덤이 보유한 대표적인 호텔 브랜드다. 윈덤은 전 세계에 호텔 7000개, 60여 만 개 객실을 보유한 세계적인 호텔 그룹이다.



국내에 잘 알려진 라마다 호텔도 윈덤그룹내에 “하워드 존슨” 아래급 호텔이다. 특히 하워드 존슨은 지난해 기준으로 전 세계에 450개에 달하는 호텔을 보유한 대형 호텔 브랜드이다.



제주도 관광협회에 따르면, 관광객이 2013년 1000만명 시대를 연대 이어 올해는 1150만명이 제주를 방문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세계 7대 자연경관으로 선정되면서 하와이나 발리보다도 관광객이 많다. 특히 지난해 제주도를 찾은 외국인 관광객이 2012년 대비 38.8% 증가한 233만명에 달하면서 해외에서도 브랜드 인지도가 높은 유명호텔들이 제주도에 속속 들어오고 있다.



국내에서 제주도에 첫선을 보이는 “하워드 존슨” 호텔이 위치한 연동은 제주도에서 가장 높은 지가가 형성되어 있으며, 제주 공항에서 5분~10분 거리로 가장 가까운 도심이다.



중국인들의 대표적 쇼핑공간인 “바오젠 거리”(서울의 명동 거리와 흡사)와 신라면세점, 제주면세점 오픈, 더호텔 카지노, 그랜드 호텔 카지노 그 외에도 각종 유흥 시설과 놀거리 먹을거리 등 소비할 수 있는 모든 것이 갖춰져 있는 곳이라 할 수 있다.



이곳은 관광객만 오는 것이 아니라 비즈니스나 도청, 시청 관계자 등 관광 목적이 아닌 사람들도 흡수 할 수 있는 곳이기 때문에 성수기와 비수기의 격차가 크지 않아 1년내내 수요층이 끊이지 않는 곳이다. 현재 연동지역 호텔가동률이 80%이상을 보이고 있다.



운영 수익은 5년간 고정적으로 실투자금(분양가의50%) 대비 16%를 확정 지급하며, 이자를 납부하고도 11%~12%의 수익을 고정적으로 올릴 수 있다. 5년후 갱신계약시에는 5년간 지급했던 수익을 최저로 플러스 알파 계약을 할 수 있도록 계약서상에 명시가 되어 안전성을 더했다.



하워드 존슨과는 20년 브랜드 계약이 체결되어 있으며, 운영관리 감독은 지금현재 국내 50여개 호텔을 관리하고 있는 산하HM이 맡고 있다. 계약금 10% 중도금 무이자60% 잔금30% 가능 하다.



책임준공은 유성건설이 맡았고, 2017년 2월 입주 예정이다. 분양은 선착순 수의 계약으로 진행 중이다. 모델하우스는(02-3432-8719) 2호선 종합운동장역 1번출구 인근에 위치한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