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우현 아들, "홍서범, 조강지처 버리면 천벌받는다" 경고

중앙일보 2014.08.19 14:06


JTBC ‘유자식 상팔자’에서 배우 우현의 아들 우준서(14)군이 홍서범에게 돌직구를 날렸다.



최근 진행된‘유자식 상팔자’ 63회 녹화에서는 ‘유자식 상팔자에 출연하는 부모님들 중 이혼하면 홀랑 망할 것 같은 부모는?’이라는 주제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배우 우현의 아들 우준서(14)군은 “홍서범 아저씨는 이혼하면 홀랑 망할 것 같다. 아저씨가 이혼 후 혼자가 되시면 방송국에서 섭외가 단독으로는 들어오지 않아서 경제적으로 힘들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우준서군은 “홍서범 아저씨가 개그를 하면 조갑경 이모가 리액션을 해주시면서 대놓고 내조하시는 것 같다. 조갑경 이모 덕분에 홍서범 아저씨가 방송을 하고 계신 것 같고 ‘조강지처 버리면 천벌받는다’라는 말을 가슴 깊이 새기셨으면 좋겠다”고 말해 폭소를 자아냈다.



JTBC ‘유자식 상팔자’ 63회는 19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