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오나미 "만수르에 소원 빌었더니 립스틱 100개가…" 대박

온라인 중앙일보 2014.08.18 15:23
[사진 오나미 페이스북 캡처]




오나미(30)가 립스틱 100개와 함께 요염한 표정의 셀카를 공개했다.



오나미는 17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수르수르만수르에 예뻐지고 싶다고 소원을 빌었다. 립스틱 100개가 택배로 왔다. 언제 다 바르나. 나 예쁜가”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오나미는 쌓인 립스틱을 위에서 핑크색 립스틱을 바르고 애교를 부리고 있다. 방송에서 보여준 코믹한 이미지와 달리 뇌쇄적인 분위기가 눈에 띈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오나미 페이스북 캡처]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