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박인비, 웨그먼스 LPGA 챔피언십 2연패…다섯번째 메이저 우승

온라인 중앙일보 2014.08.18 11:48
박인비(26·KB금융그룹)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메이저대회인 웨그먼스 LPGA 챔피언십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박인비는 올해 첫 메이저대회를 우승 타이틀을 거머쥐며 지난해에 이어 웨그먼스 LPGA 2연패를 달성했다.



박인비는 18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피츠퍼드의 먼로 골프클럽(파72·6천717야드)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4라운드에서 버디 3개, 보기 1개를 묶어 2타를 줄여 합계 11언더파 277타를 기록했다.



박인비에 한 타 앞선 브리트니 린시컴(미국)은 마지막 18번홀(파4)에서 파만 기록해도 우승을 차지할 수 있었으나 결국 보기를 범하며 동타를 이뤘고, 결국 승부는 연장으로 이어졌다.



18번홀(파4)에서 치러진 연장전에서 박인비는 파를 지켜 다시 보기를 한 린시컴을 따돌리며 극적인 우승을 일궈냈다.



올 시즌 두 번째 우승컵을 들어올린 박인비는 개인 통산 다섯 번째 메이저 우승을 차지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