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돌아온 시크릿, 관능적이고 고혹적인 '인어춤'으로 섹시미 발산

온라인 중앙일보 2014.08.18 11:08




[사진=SBS]




 

걸그룹 시크릿이 신곡 ‘아임 인 러브(I’m In Love)’를 발표하며 일명 '인어춤'으로 돌아왔다.



8개월 만에 ‘완전체’ 활동과 컴백 전 대대적인 프로모션으로 화제를 모았던 시크릿은 지난 15일 KBS 2TV '뮤직뱅크'를 시작으로 MBC '음악중심', SBS '인기가요'까지 연이어 새로운 타이틀곡 ‘아임 인 러브'를 선보였다.

시크릿의 신곡 ‘아임 인 러브’는 레트로 풍의 경쾌한 음악이 특징이다. 더불어 시크릿의 안무가 한층 성숙하고 고혹적인 비주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고 있다.



이전에도 ‘털기춤’, ‘펭귄춤’, ‘아기 고릴라 춤’ 등 독특한 안무를 선보인 시크릿은 이번에는 '인어춤'과 ‘애교춤’으로 포인트를 주었다.



'애교춤'은 "너에게 푹 빠져버렸어"라는 후렴구 부분에서 양 팔을 흔들며 마치 필살기 애교를 보여주는 듯한 춤이다. '인어춤'은 말 그대로 곡 후반부에서 인어처럼 다소곳이 앉아 매끈한 다리를 한껏 강조하며 고혹적인 안무를 선보인다.



시크릿은 다섯 번째 미니앨범 ‘시크릿 서머(SECRET SUMMER)’ 기자회견 당시 “나이에 걸맞게 자연스런 성숙미를 어필하겠다”, “1위를 한다면 서로의 파트를 바꿔 부르며 즐거운 무대를 꾸미겠다”며 당찬 포부를 밝혔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