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프란치스코 교황, 청와대 연설 '한국의 평화 추구…절실한 대의"

온라인 중앙일보 2014.08.14 17:45
14일 방한한 프란치스코 교황은 이날 오후 청와대에서 박근혜 대통령과 정부 주요 공직자, 외교단이 참석한 가운데 연설문을 낭독했다. 프란치스코 교황의 연설은 "고요한 아침의 나라 한국에 오게 돼 매우 기쁘다"며 말로 시작됐다. 이번 한국 방문은 "제6차 아시아 청년 대회를 계기로 해 이뤄졌다. 이 광대한 아시아 대륙에서 모인 가톨릭 청년들이 그들의 공통 신앙을 경축하는 자리"라고 말했다.

무엇보다 프란치스코 교황은 우리나라와 평화와 화해에 대해 많은 이야기를 했다. 교황은 "한국의 평화 추구는 이 지역 전체와 전쟁에 지친 전 세계의 안정에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우리 마음에 절실한 대의"라며 "평화를 추구한다는 것은 우리 모두에게 쉽지 않은 일이지만, 화해와 연대의 문화를 증진시켜 불신과 증오의 장벽을 허물어 가는 끝없는 도전"이라고 강조했다.

끝으로 "특별히, 기억을 간직하고 있는 우리의 위대한 보화인 연장자들과 용기를 불러일으키는 우리 미래의 희망인 젊은이들에게 복을 내려주시기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