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바비 바스코 랩 대결, 팽팽한 신경전…승자는? '정말 궁금하네'

온라인 중앙일보 2014.08.14 16:03




‘쇼미더머니3’에서 YG 연습생 바비와 14년차 전설의 래퍼 바스코의 랩 배틀이 펼쳐진다.



14일 오후 11시 방송되는 Mnet ‘쇼미더머니3’ 7화 방송에서 도끼-더 콰이엇 팀과 스윙스-산이 팀의 대결이 공개된다.



지난 ‘단독 공연 미션’에서 각 팀 내 1위를 한 도끼-더 콰이엇 팀의 바비와 스윙스-산이 팀의 바스코가 1차 공연에서 맞붙으며 막상막하의 실력을 과시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무대에 오르기 전 바비는 상대팀을 향해 “저희 팀을 깔 본 걸 인생 최대의 실수로 만들어주겠다”며 당찬 각오를 전했다.



방송에 앞서 엠넷은 바비의 무대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서 바비는 자신의 복근을 깜짝 공개하는 등 화끈한 무대매너로 관객들을 압도했다.



바스코는 “그냥 제 자신의 모습을 보여드리겠다. 저는 14년이나 힙합을 했다. 제가 무얼 하든 다 힙합 그 자체다”라며 자신감을 드러냈다.



또 바스코는 “게임의 판을 뒤엎을 거다. 바비가 준비를 많이 했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프로듀서 스윙스는 “바스코는 팀의 에이스 같은 존재”라며 칭찬했다.



‘쇼미더머니3’는 14일 밤 11시 방송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