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송가연 롤모델, '세상에서 가장 쎈 여자' 론다 로우지 '완벽 몸매'…'화끈'

온라인 중앙일보 2014.08.14 14:30
‘송가연’ ‘론다 로우지’ [사진 론다 로우지 SNS]




송가연이 자신의 롤모델이라고 밝힌 론다 로우지(27)가 화제다.



미국 출신 론다 로우지는 종합 격투기 UFC 여성부 밴텀급 챔피언이다.



유도 선수로도 활동한 론다 로우지는 2008 베이징 올림픽 유도 70㎏급 동메달, 2007년 세계유도선수권대회 여자 70㎏급 은메달을 획득했다.



송가연의 롤모델인 론다 로우지는 조르기·누르기와 관절 꺾기 등 누워서 하는 싸움이 주를 이루는 그래플링을 바탕으로 복싱 능력까지 갖췄다.



앞서 송가연은 “론다 로우지는 그래플링뿐 아니라 복싱 능력도 출중하다. 로우지를 본받고 싶다”고 말한 바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송가연’ ‘론다 로우지’ [사진 론다 로우지 SNS]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