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썰전' 허지웅, JYJ 출연 제약에… "SM이 볼드모트인가?"

온라인 중앙일보 2014.08.08 15:45
‘허지웅 JYJ’ ‘볼드모트’ ‘침묵의 카르텔’. [사진 JTBC ‘썰전’ 캡처]






‘허지웅 JYJ’ ‘볼드모트’ ‘침묵의 카르텔’.





허지웅이 JYJ 방송 출연 제약에 일침을 가했다.



7일 방송된 JTBC ‘썰전-예능심판자’에서는 그룹 JYJ가 CF와 드라마를 종횡무진하며 꾸준한 인기를 누리면서도 음악 프로그램과 지상파 예능에는 출연이 쉽지 않은 상황에 대해 분석했다.



이날 방송에서 허지웅은 “소속사에 따르면 현재 지상파 스케줄은 없다며 가끔 사정을 모르는 실무자가 섭외 연락을 했다가 ‘윗선 압박’을 들며 섭외를 취소한다”고 전했다.



강용석이 “법적인 제지가 아니라 침묵의 카르텔이 아닌가 싶다”고 말하자 허지웅은 “침묵의 카르텔이면 결국 SM이 볼드모트인 것인가. 말하면 안 되는 이름인 거냐”며 일침을 가했다.



이날 ‘썰전’에서 허지웅은 영화 ‘명량’의 전투신을 높이 평가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허지웅 JYJ’ ‘볼드모트’ ‘침묵의 카르텔’. [사진 JTBC ‘썰전’ 캡처]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