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박잎선 "난 셋째도 낳고 싶은데…" 남편 송종국 대답이 '깜짝'

온라인 중앙일보 2014.08.08 10:53
송종국 부인 박잎선이 출연한 영화 '눈물' [사진 KBS '해피투게더' 캡쳐]






‘송종국’ '박잎선' '눈물'.





송종국 아내 박잎선이 남편에 대한 무한애정을 드러냈다.



7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3'에는 '살림의 여왕' 특집으로 배우 이유리, 방송인 박잎선·크리스티나 콘팔로니에리, 개그우먼 이국주가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박잎선은 "내가 송종국을 너무 좋아한다. 주변에도 소문이 났다"고 밝혔다.



이어 "예쁜 옷 입는 날엔 송종국이 외국에서 돌아오는 날이라는 걸 다 알고 있다"며 남편 송종국에 대한 애정을 과시했다.



MC들이 "그럼 셋째 계획도 있는거냐"고 묻자 박잎선은 "난 셋째 계획이 있는데 송종국이 정신차리라고 하더라"고 말해 웃음을 샀다.



이날 박잎선은 송종국과 결혼 전 동거를 했다는 사실을 밝혀 주변의 놀라움을 자아냈다.







온라인 중앙일보

‘송종국’ '박잎선' '눈물'. [사진 KBS2 '해피투게더3' 캡처]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