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 美 마이애미에서 열린 수영복 패션쇼

온라인 중앙일보 2014.07.26 00:19






























미국 플로리다주 마이애미에서 18일(현지시간) 메르세데스-벤츠 수영복 패션쇼가 열렸다. 늘씬한 몸매의 모델들이 ‘프랭키스 비키니(Frankie's Bikinis)’의 새로운 디자인을 선보이고 있다. 무대 뒤에서는 워킹 연습이 한창이다. 한 모델이 사진기자들 앞에서 수영복 브랜드 고텍스(Gottex) 콜렉션을 선보이고 있다. [AP=뉴시스, 로이터=뉴스1]



[특집]그배 세월호, 100일의 기록 더보기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