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렛미인 엄다희, SNS 여신의 실체 드러났네…이제는 진짜로

온라인 중앙일보 2014.07.25 09:30














 

‘렛미인 엄다희’.



‘렛미인4’에 출연한 ‘SNS 여신’ 엄다희(23)씨가 다이어트로 31㎏를 감량했다.



24일 방송된 스토리온 ‘렛미인4’ 9화는 ‘가상세계에 갇힌 여자’라는 주제로 SNS 여신으로 통하고 있는 엄다희(23)가 출연했다.



엄다희는 팔로워 5천 명 이상을 거느린 이미 SNS에서는 ‘여신’으로 통하고 있는 유명인이다.



하지만 스튜디오에 나타난 그녀는 사진 속 인물과 동일인이라고는 믿기지 않을 정도로 전혀 다른 모습이었다.



엄다희는 학교에서나 집에서나 휴대폰과 컴퓨터만 들여다보며 가상 세계에 빠져 자신의 몸에 맞지 않는 작은 사이즈의 옷을 입고 하루 수천장의 셀카를 찍고 보정 작업에 몰두했다.



방송에는 엄다희가 시술과 다이어트를 마치고 변신한 뒤 친구들 앞에 나타나자 놀라움에 말을 잇지 못하는 친구들의 모습도 담겼다.



엄다희의 친구들은 “소름 돋는다”,“너 누구냐”며 엄다희의 변신에 반응했다. 하지만 이내 “이제 포토샵 하지 않아도 되겠다”며 엄다희 변신을 축하하는 모습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렛미인 엄다희’.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