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씨스타 touch my body, 꿀벅지에 생크림까지 묻히면서 엉덩이 '똑똑'

온라인 중앙일보 2014.07.21 14:19


‘씨스타’ ‘씨스타 touch my body’. [사진 ‘touch my body(터치 마이 바디)’ M/V 캡처]












‘씨스타’ ‘씨스타 touch my body’.





걸그룹 씨스타가 약 1년 2개월 만에 두 번째 미니앨범 ‘터치 앤 무브(Touch & Move)’를 21일 정오 발매했다.



씨스타의 ‘touch my body(터치 마이 바디)’는 누구나 따라 부를 수 있는 쉬운 멜로디에 도입부 색소폰 사운드가 인상적인 힙합 댄스곡이다.



‘트러블메이커’ ‘픽션’ ‘롤리폴리’ 등 수 많은 히트곡을 제작한 프로듀서 라도와 최규성이 뭉친 새로운 팀 ‘블랙아이드 필승’이 만들었다.



씨스타 ‘touch my body’의 뮤직비디오는 여름 느낌이 물씬 묻어난다. 강렬한 원색을 바탕으로 씨스타 멤버들의 발랄한 개성을 생동감 넘치는 영상으로 담아냈습니다. 전현무, 노홍철이 카메오 출연했다.



그밖에 버벌진트가 힘을 보탠 수록곡 ‘나쁜 손’, 김도훈이 작곡한 ‘버트 아이 러브 유(But I Love U)’, ‘오케이 고(OK Go)’ 등도 주목할 곡이다. 최규성&라도, 이단옆차기, 김도훈, 로빈 등 국내 최고의 프로듀서진이 참여해 앨범 완성도를 높였다.



씨스타는 두 번째 미니앨범 ‘터치 앤 무브'을 21일 오후 서울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프리미어 쇼케이스를 연다.





온라인 중앙일보

‘씨스타’ ‘씨스타 touch my body’. [사진 ‘touch my body(터치 마이 바디)’ M/V 캡처]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