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박기량, 성형 해명 “쌍꺼풀, 고등학교때 저절로 생겼다”

온라인 중앙일보 2014.07.18 14:27
[사진 KBS2 ‘해피투게더3’ 캡처]




‘박기량’.

 

치어리더 박기량(23)이 성형 의혹에 대해 해명했다.



17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3’에서는 ‘여신 특집’으로 개그우먼 김신영, 배우 천이슬, 가수 지연, 가수 레이디제인, 치어리더 박기량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MC 유재석은 박기량의 유치원생 때 사진을 공개했다.



박기량의 사진을 본 유재석은 “예뻐지긴 했는데 지금과는 좀 다르다”며 의심의 눈초리를 보냈다.



이에 박기량은 “고등학교 때 쌍꺼풀을 계속 만들었는데, 어느 순간 저절로 생겼다”며 “어렸을 때 돌출입 때문에 유재석 닮았다는 소리를 많이 들었다. 그래서 치아 교정을 했다”고 덧붙였다.



학창시절 인기에 대한 질문에는 “교정한 후 인기가 많아졌다”고 밝혔다.



박기량은 2007년 울산 모비스 피버스에서 치어리더 활동을 시작했으며, 2009년부터 롯데에서 활약하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박기량’.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