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박기량 '여신' 민낯, 선수들 폭풍 대시 받을만해 "옆에 있는 천이슬은…"

온라인 중앙일보 2014.07.18 10:41


[사진 KBS2 `해피투게더3`]












‘박기량 민낯’‘천이슬’.



치어리더 박기량과 개그우먼 천이슬이 ‘민낯’(화장기 없는 맨얼굴)을 공개했다.



17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 시즌3’에서 박기량이 민낯을 공개하자 MC들은 영화배우 왕조현을 닮았다며 호평했다.



이어 천이슬도 민낯을 공개했다. 허경환은 “화장한 모습과 똑같다”며 놀라워 했다.



이날 방송에서 MC들은 박기량에게 “야구선수들에게 대시도 받아봤느냐”고 질문했고, 박기량은 “실장님을 통해 듣는다”며 조심스레 입을 열었다.



박기량은 “총 5명 정도 대시했다”고 대답한 후 “선수와 만나면 안 된다. 불문율이다. 그래서 다 거절했다”고 말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박기량 민낯’‘천이슬’.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