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JYJ, 세 번째 팬 박람회 '멤버십 위크'…2만명 참여 예상, 무슨 행사 길래

온라인 중앙일보 2014.07.16 16:50
‘씨제스’ ‘JYJ’. [사진 씨제스엔터테인먼트]




‘씨제스’ ‘JYJ’.





그룹 JYJ(재중·유천·준수)가 세 번째 팬 박람회를 연다.



16일 소속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JYJ는 31일부터 다음달 3일까지 4일 동안 서울 삼성동 코엑스 C, D홀에서 ‘2014 JYJ 멤버십 위크(Membership Week)’를 개최한다.



‘멤버십 위크’는 2012년 시작해 ‘소통형 무료 팬 서비스’로 매회 화제를 모았다. 특히 상업적인 부분을 배제한 팬들을 위한 행사라는 점에서 연예계에서도 관심을 드러내고 있다.



소속사 측은 “이번엔 지난해보다 더 크고 화려해진 콘텐츠로 꾸밀 예정”이라며 “JYJ 팬들에게 최고의 축제가 될 수 있도록 준비 중”이라고 밝혔다.



올해는 1만6529㎡(5000평) 규모의 ‘JYJ 음악의 모든 것’이라는 주제로 열린다.



JYJ의 음악을 즐길 수 있는 클럽, 새앨범의 뮤직비디오와 재킷 촬영 세트, JYJ가 공연·뮤직비디오 등에서 선보인 의상 600여 점이 전시된 드레스룸 등 멤버들의 모든 것을 한 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다.

2012년 처음 행사를 시작했을 당시 7024명이라는 최다 외국인 입국 기록을 세웠고, 매년 평균 2만명이 넘는 팬들이 참여하고 있다.



올해도 일본 팬 3000명을 포함해 약 2만명의 팬들이 박람회를 찾을 예정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씨제스’ ‘JYJ’. [사진 씨제스엔터테인먼트]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