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 2014년 상반기 마약 밀수 단속 실적 브리핑

온라인 중앙일보 2014.07.16 00:01


























15일 오전 서울 강남구 논현동 서울본부세관에서 2014년 상반기 마약 밀수 단속 실적 브리핑이 열렸다. 합성마약류 실물과 은닉도구 등이 전시돼 있다. 관세청 직원이 압수된 마약들을 진열하고 있다. 임현철 관세청 국제조사팀장이 브리핑을 하고 있다.



관세청에 따르면 상반기 중 153건, 51.8kg, 시가 1195억 원 상당의 마약류가 적발됐다. 전년동기 대비 건수는 20%, 중량은 61%, 금액은 84% 각각 증가한 것이다.



종류별(중량 기준)로는 필로폰이 40.4kg (32건)으로 가장 많아 작년 한해 전체 압수량(30.2kg)을 넘어섰다. 이는 국민 134만 명이 동시에 투약할 수 있는 분량이다. 이어 합성대마 등 신종마약 9.2kg(77건), 대마 1.8kg(35건) 순이다. [뉴시스, 뉴스1]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