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2014 브라질] 김승규 인터뷰, 대한민국-벨기에전 끝나자 눈물 펑펑 쏟으며

온라인 중앙일보 2014.06.27 11:41
김승규 [사진 = KBS 방송 캡쳐]
 

‘대한민국 벨기에’‘김승규 인터뷰’.



김승규(FC 울산·24)가 경기 직후 인터뷰에서 눈물을 보였다.



홍명보 감독이 이끄는 축구 대표팀은 27일(한국시간) 브라질 상파울루의 코린치앙스 경기장에서 열린 2014 브라질 월드컵 조별리그 H조 3차전 최종전에서 레드카드 퇴장으로 10명이 뛴 벨기에를 상대로 후반 33분 얀 페르통언(토트넘)에게 결승골을 얻어맞아 0-1로 패했다.



이로써 한국은 H조 3경기에서 1무2패(승점 1·골득실 -3)에 그쳐 벨기에(승점 9·골득실+3), 알제리(승점 4·골득실+1), 러시아(승점 2·골득실-1)에 이어 조별리그 최하위로 대회를 마무리했다.



김승규는 경기 후 인터뷰에서 “세 번째 경기에 나가서 긴장됐다. 후반전 실점은 내 실수로 했다”고 자책했다.



김승규는 “경기장에 들어간 순간부터 관중이 많고 하니 잘해야겠다고 생각했다”며 “후반에 내 실수로 실점해 죄송하다”고 덧붙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대한민국 벨기에’‘김승규 인터뷰’.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