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 벨기에와의 경기 패한 뒤 낙담하는 한국선수들

온라인 중앙일보 2014.06.27 07:27


















































브라질 상파울루 아레나 데 상파울루에서 27일(이하 한국시간) 열린 2014 브라질 월드컵 H조 예선 벨기에와의 경기가 1:0 한국의 패배로 끝났다. 경기가 종료된 후 손흥민 선수가 눈물을 쏟고 있다. 홍명보 감독이 이청용 선수와 포옹하고 있다. 이근호 선수와 골키퍼 김승규가 허리를 굽힌 채 부둥켜 안고 있다.



경기가 끝난 후 운동장에 이용과 기성용이 누워 버렸다. 벨기에의 무사 뎀벨레가 기성용를 일으켜 세워주고 있다. [로이터=뉴스1, AP=뉴시스]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