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2014 브라질] 'H조 최하위 탈락' 홍명보 "내가 가장 부족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2014.06.27 07:06
홍명보 감독이 이끄는 축구국가대표팀은 27일 오전 5시(이하 한국시간) 브라질 상파울루 아레나 데 상파울루 경기장에서 펼쳐진 2014년 브라질 월드컵 H조 예선 마지막 경기 벨기에전에서 후반 32분 얀 베르통언(토트넘 홋스퍼)에게 실점을 허용해 0-1로 패했다. 1무 2패의 한국은 H조 최하위에 그치며 8년 만에 16강 진출이 좌절됐다.



홍명보 감독은 경기 후 가진 인터뷰서 “공격적인 경기를 펼쳤지만 상대의 카운터 어택에 당하고 말았다. 어쩔 수 없었다”면서 “선수들은 최선을 다했다. 내가 많이 부족했다. 우리 선수들은 젊은 선수들이다. 미래가 촉망되는 선수들이기 때문에 앞으로 더 발전해야 한다”고 밝혔다.



이어 홍 감독은 “내가 가장 부족했다. 선수들은 이번 월드컵을 통해 좋은 경험을 했다. 앞으로 더 도전하고 발전해야 한다”고 전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