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KB국민은행 직장인우대종합통장, 급여이체 고객에 인터넷뱅킹 수수료 무제한 면제

중앙일보 2014.06.26 00:04 14면 지면보기
지속적인 저금리 현상으로 월급 관리를 어떻게 해야 하는지에 대해 직장인들의 고민이 이만저만 아니다. 한 달 동안 열심히 일해 대가로 받은 월급이 여기저기로 빠르게 빠져나가기 바쁘다.



씀씀이를 잘 통제한다 해도 이자가 너무 싸 월급통장엔 돈이 잘 쌓이지 않는다. 이럴 때 시중은행에서 출시하고 있는 직장인우대통장을 이용하면 관리의 효율성을 기할 수 있다. 금리도 일반 통장보다 더 쳐주고 여러 부가적인 혜택이 많기 때문이다.



 2006년 1월 12일 출시한 KB국민은행의 ‘직장인우대종합통장’은 ‘KB Star*t 통장’과 더불어 급여생활자들로부터 꾸준히 인기를 끌고 있는 상품이다. KB Star*t 통장이 통장 잔고가 적은 젊은층 고객에게 월평균 잔액 100만원까지 연 2.5%의 높은 금리를 제공하는 상품이라면, 직장인우대종합통장은 직장인에게 종합적인 금융서비스를 제공하는 맞춤 상품이라고 할 수 있다.



이 통장은 급여이체를 하는 직장인에게 실질적인 수수료 면제 혜택과 함께 목돈 마련 및 운용에 도움이 되게끔 예·적금 금리 우대를 적용한다. 가입 대상은 실명 개인이고 1인 1계좌다. 기존 보통예금·저축예금 통장을 갖고 있는 고객도 직장인우대종합통장으로의 전환이 가능하다. 단 개인사업자는 가입할 수 없다.



 주요 특징은 우선 급여이체 고객, 3개월 통장 평균 잔액이 100만원 이상이거나 3개월간 카드 이용실적이 100만원 이상인 고객에 대해 자동화기기 시간 외 이용 수수료와 인터넷뱅킹·모바일뱅킹·폰뱅킹 이용 수수료를 횟수 제한 없이 면제해 준다는 점을 꼽을 수 있다. 공과금을 자동이체하는 고객에게도 월 10회의 수수료 면제 혜택을 준다. 또 전월 직장인우대종합통장 이용으로 면제받은 수수료 건수와 금액을 매월 1일 통장에 자동 기입해 줘 고객에게 편의를 제공한다.



 통장 가입자에게 다양한 금리우대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도 큰 혜택이다. 통장 가입자가 기존 어린이 상품(차세대 통장·미래로 통장·캥거루통장)을 주택청약예금으로 전환할 경우 연 0.35%포인트의 금리우대를 제공한다. 인터넷을 통한 상품(주택청약 예·부금, 20대 자립주택청약 예·부금, KB우대적금, KB상호부금, 국민수퍼정기예금) 가입 시 연 0.3%포인트의 우대금리를 적용한다. 이와 함께 창구에서 20~30대 필수 상품인 주택청약 예금 가입 시 연 0.2%포인트의 금리우대를 준다. 이 상품을 가입한 급여이체 고객은 자동화기기 및 전자금융 수수료는 대부분 면제되며, 환전 및 당발(해외) 송금 수수료 50% 할인 혜택도 받을 수 있다.



유희진 기자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