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196㎝ 조커' 공중을 지배하라

중앙일보 2014.06.21 01:43 종합 1면 지면보기
6월 23일 월요일. 새벽 4시에 시작하는 브라질 월드컵 알제리전을 보고 출근하는 날이다. 1차전 러시아를 상대로는 ‘특급 조커’ 이근호(29·상주 상무)가 골을 터트렸다. 알제리전 ‘히든 카드’는 1m96㎝의 장신 공격수 김신욱(26·울산 현대)이다. 공중전에 약한 알제리는 벨기에와의 1차전에서 김신욱과 체격이 비슷한 마루안 펠라이니(1m94㎝)에게 헤딩 동점골을 얻어맞은 뒤 1-2로 역전패했다.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