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김수현-전지현, 中 인기 얻더니 "백두산을 장백산이라고 하는 제품 모델까지?"

온라인 중앙일보 2014.06.20 15:49
[사진 중앙일보 포토 DB]








 

‘김수현’.



배우 전지현과 김수현이 중국 생수 모델로 나선 것이 논란이 되고 있다.



SBS 인기 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이하 별그대)의 주연 배우인 전지현과 김수현이 중국 헝다그룹의 생수인 헝다빙촨(恒大氷泉) 모델이 됐다. 그러나 문제는 이 생수의 원산지다.



온라인 상에서 해당 생수의 생산지는 백두산인데, 헝다그룹이 원산지를 창바이산(장백산, 長白山)이라 표기하고 있다며 “왜 한국 배우가 백두산을 장백산이라 원산지를 표기하는 상품의 모델로 발탁된 것이냐”고 문제가 제기된 것이다.



장백산은 중국에서 부르는 백두산의 이름이다. 장백산이라는 단어는 1998년 중국 국무원 비준을 거쳐 백두산을 새로이 명명한 것이다. 중국은 백두산을 장백산이라는 이름으로 유네스코 세계자연유산으로 지정받기 위해 수년 전부터 초석을 다져왔다. 즉 장백산이라는 명칭 자체가 백두산을 중국 문화권으로 편입시키려는 중국의 동북공정에서 비롯된 것이라는 시각이 압도적이다.



이에 대해 김수현 소속사 키이스트는 “아직 아무것도 확인되지 않았고 결정되지 않아 특별히 언급할 수 있는 부분이 없다”고 말을 아꼈다.



온라인 중앙일보

‘김수현’. [사진=중앙일보 포토 DB, 헝다빙촨 제품 사진]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