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태연 심경 고백, 백현과 열애 티내며 즐겼다? "많이 놀라고 상처받았을 팬들에게…"

온라인 중앙일보 2014.06.20 09:33
[사진 중앙일보 포토 DB, 일간스포츠]




 

‘태연 심경 고백’.

그룹 엑소 백현(22)과 열애를 인정한 소녀시대 멤버 태연(25)이 심경을 밝혔다.



태연은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늘 저 때문에 많이 놀라시고 상처받았죠. 굳이 느끼지 않아도 될 기분 느끼게 해서 너무 미안하고 제가 좀 더 조심스럽지 못해서 벌어진 오늘 기사. 너무 사과하고 싶어서요. 아프게 해서 미안해요. 정말”이라며 팬들에게 사과했다.



이어 “많이 실망하고 화도 나고 미워죽겠고 답답하고 허탈하고 여러 가지 기분이 들 거라고 생각해요”라며 “그거 다 받아들일 수 있고, 제가 사과하고 싶어요. 저만의 생각일지 모르겠지만 그만큼 좋아하고 믿고 응원하고 애썼고 힘썼을 테니까”라고 적었다.



태연은 또 “제가 지금 무슨 말을 하든 다 다르게 들릴 수 있을 거 같아요. 저를 해명하자는 게 아니라 하루라도 그만 상처받으셨으면 해서 말씀드리고 싶은 게 있어요”라고 전했다.



그는 “전혀 그런 의도로 게시한 게 아닌데 ‘인스타에 티 나게 사진 올리면서 즐겼다. 팬들을 조롱했다’ 이렇게 생각하시는 분들이 많이 계신 거 같아서 꼭 말씀드리고 싶었어요. 절대 그런 의도가 아니었고, 그런 목적이 아니었다”고 했다.



태연의 심경 고백 글은 19일 밤 11시경 태연이 자신이 올렸던 오레오 사진에 댓글로 단 것이다. 현재 이 글은 삭제된 상태다.



태연과 백현의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19일 “친한 선후배 사이로 지내다 최근 들어 호감을 갖기 시작한 단계다”고 열애 사실을 인정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태연 심경 고백’.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