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학생과 부적절 관계' 교사 체포

온라인 중앙일보 2014.06.20 08:48
한인 학생들도 많이 다니는 미국 어바인 지역 고등학교 교사가 자신의 학교 학생과 외설적 행동을 한 혐의로 체포됐다.



어바인 경찰국은 지난 16일 유니버시티 고등학교 교사 마이클 제이 그레인저(32)를 이같은 혐의로 체포했다고 OC 레지스터가 18일 보도했다.



어바인 경찰국에 따르면 이 학생의 부모는 휴대폰에서 의심스런 메시지를 발견하고 경찰에 신고했다. 이 부모는 또 학생의 소셜 미디어 계좌에서 학생과 그레인저가 신체적인 접촉을 가졌다는 것을 추측할 수 있는 메시지도 발견했다.



이에 따라 어바인 경찰국은 지난 16일 저녁 그레인저를 긴급 체포했으며 그는 보석금을 내고 17일 풀려났다. 경찰에 따르면 그레인저는 지난해 9월부터 이 학생과 관계를 맺었으며 지금까지 이어졌다. 그레인저는 2004년부터 어바인통합교육구에서 영어를 가르쳐 온 것으로 알려졌다.



이와 관련 어바인통합교육구의 이안 해니건 대변인은 "교사 교직원들이 학생과 부적절한 관계를 갖지 못하도록 하고 있으며 특히 소셜 미디어를 통해 사적으로 학생과 접촉하지 못하도록 하고 있다"고 전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