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 팬티만 입고 시위하는 동물보호단체 PETA

온라인 중앙일보 2014.06.20 00:01














캐나다 오타와 거리에서 18일(현지시간) 팬티만 입은 동물보호단체 PETA 회원들이 시위를 벌였다. 이날 세 명의 PETA 회원들은 자신의 몸에 정육점 고기처럼 부위별 명칭을 그린 뒤 시위했다. 여성 시위자가 한 남성과 이야기하고 있다. 이들은 해마다 열리는 ‘립페스트(Ribfest)’ 행사에서 많은 고기가 사용되는 것에 항의하며 채식할 것을 주장했다. [로이터=뉴스1]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