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영표 스페인 예언, "월드컵에서 스페인 몰락 확인할 것"

온라인 중앙일보 2014.06.19 10:33




‘이영표 스페인 예언’.



이영표 KBS 축구해설위원의 ‘스페인 예언’이 또다시 적중했다.



이영표는 지난달 22일 방송된 KBS2 ‘따봉 월드컵’에서 스페인이 몰락할 것이라고 예언했다.



당시 이영표는 주목할 만한 경기로 스페인과 칠레의 2014브라질월드컵 B조 경기를 꼽은 뒤 “2014 브라질 월드컵에서 축구팬들이 스페인의 몰락을 확인하는 기회가 될 거라는 생각을 한다. 칠레가 이길 가능성이 크다. 6대4로 칠레가 우위로 이길 것”이라고 말했다.



실제로 스페인은 19일(한국시간) 브라질 리우 데 자네이루의 에스타디오 두 마라카낭에서 열린 ‘2014 브라질월드컵’ 조별리그 B조 2차전 칠레와 경기서 0-2로 패했다. 이날 패배로 2패를 기록한 스페인은 나란히 2승을 거둔 네덜란드와 칠레에 밀려 조별리그 탈락의 수모를 겪었다.



24일 네덜란드는 칠레와 조 1위 자리를 놓고 맞대결을 펼친다. 스페인과 호주는 꼴찌 탈출을 위한 한 판 대결을 벌인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