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일양약품 '브레인300', 기억력 개선, 치매 예방 돕는 천연물질 BT-11 함유

중앙일보 2014.06.19 00:01 부동산 및 광고특집 7면 지면보기
‘브레인300’은 기억력 개선과 치매 예방을 돕는 ‘BT-11’을 함유한 건강기능식품이다. [사진 일양약품]
지식정보화사회의 진전에 따라 정신노동이 급증하고 있다. 그뿐 아니라 날로 경쟁이 심해지면서 현대인들은 스트레스와 수면 부족에 시달리고 있다. 두뇌 건강에 대한 위협이 높아지고 있는 것이다. 또 고령 인구가 늘어나면서 암보다 더 무섭다는 치매의 발병률이 증가하고 있다. 기억력 개선과 치매 예방에 도움이 되는 제품들에 대한 관심이 커질 수밖에 없는 이유다.


뇌 신경세포 보호

 일약약품의 ‘브레인300’은 기억력 개선과 치매 예방에 도움을 주는 것으로 알려진 천연물질 ‘BT-11’을 함유한 개별인정형 건강기능식품으로 2010년 1월 발매 이후 히트상품으로 자리 잡고 있다.



 BT-11은 뇌 전문가로 대한민국 최고과학기술인상을 수상한 전 서울대의대 서유헌 교수팀이 개발했으며 임상시험을 통해 기억력과 학습력 향상에 도움이 된다는 것이 입증됐다. 2002년부터 2009년에 걸쳐 세계적 신경학회지인 ‘Journal of Neuroscience Research(JNR)’에 관련 논문이 등재돼 기능성과 안정성을 인정받았다. 뇌의 신경전달물질인 아세틸콜린을 분해하는 효소의 활성을 억제하고 혈중 콜티코스테론을 감소시키며 독성 베타아밀로이드 단백질, C단 단백질 등 흥분성 아미노산의 독성을 억제해 뇌 신경세포를 보호하고 뇌 기능 손상을 방지하는 것으로 발표됐다.



 브레인300은 직장인과 학생, 중장년층의 기억력 개선과 노년기의 치매 예방에 도움이 된다. 문의는 1544-2898. 



김승수 객원기자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