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본이 뭐예요? 산본 옆동네?" 서강준 하는말에 박민우 당황

온라인 중앙일보 2014.06.15 16:52
이본 [사진 = SBS 방송 캡쳐]




‘이본’.



박민우와 서강준이 세대차이를 느꼈다.



서강준 박민우는 15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룸메이트’에서 함께 자동차를 타고 박민우의 고향인 대전으로 향했다.



대전으로 향하던 중 두 사람은 자연스럽게 가족 이야기를 꺼냈고 이 과정에서 서강준은 “엄마 보고 싶다. 엄마는 경기도 산본에 살고 계신다”고 말했다.



이에 박민우는 농담으로 “이본 선배님도 거기 사시겠네”라고 말했다. 박민우는 농담으로 꺼낸 말장난이지만 이본이 누군지 모르는 서강준은 “이본이 뭐예요? 산본 옆동네요?”라고 되물었다.



5살 차이밖에 나지 않지만 이본을 모르는 서강준의 모습에 당황한 박민우는 “우리 오늘 잘 맞지 않겠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온라인 중앙일보





‘이본’.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