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자발찌 찬 채 알몸으로 거리 활보한 20대 남성 검거

온라인 중앙일보 2014.06.09 09:20
전자발찌를 찬 채 알몸으로 거리를 돌아다닌 20대 남성이 불구속 입건됐습니다.



이 남성은 성폭행과 강도 등 전과 4범으로 술에 취한 상태에서 지난 7일 오후 서울 논현동 자신의 집 주변을 1분 동안 뛰어다닌 혐의를 받고 있는데요.



경찰은 알몸으로 거리를 활보하는 남성의 사진이 SNS를 통해 화제가 되자, 전자발찌 기록을 토대로 이 남성을 입건했습니다.



조사 결과 당시 이 남성은 여자친구와 싸운 뒤 홧김에 나갔다가 스스로 돌아왔다고 하네요.



온라인 중앙일보·JTBC 방송팀



Copyright by JTBC, DramaHouse & Jcontent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