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6·4 지방선거 화제의 당선인] 광주서 사상 첫 새누리당 의원 탄생 '대이변'

온라인 중앙일보 2014.06.05 16:10
박삼용 [사진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제공]
야권 텃밭인 광주에서 사상 첫 새누리당 의원(기초의원)이 탄생했다.



지난 4일 치러진 제6회 전국동시지방선거에서 새누리당 박삼용(60) 후보가 새누리당 소속 후보로는 최초로 광주지역 기초의원으로 당선됐다.

광주 광산구 가선거구에 출마한 박삼용 새누리당 후보는 20.3%를 득표, 46.3%를 얻은 정병채 새정치민주연합 후보에 이어 2위로 구의원에 당선됐다.



무소속 3선에 이어 새누리당으로 4선에 성공한 박 당선인은 2002년 이후 무소속으로 도전해 당선됐다. 2012년 대선을 앞두고 “영호남 화합에 앞장서겠다”며 당시 한나라당에 입당해 박근혜 후보를 지지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미세먼지 실험 아이디어 공모, 이벤트만 참여해도 바나나맛 우유가!
공유하기
광고 닫기

미세먼지 심한 날엔? 먼지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