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장수원 로봇연기, "발연기 연습한다고 들었다" 하자…

온라인 중앙일보 2014.05.29 21:32


‘로봇연기 장수원’. [사진 MBC ‘라디오스타’ 캡처]








 

‘장수원 로봇연기’



그룹 제이워크 장수원의 일명 ‘로봇연기’가 화제다.



28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의 ‘연기의 신’ 특집에는 강민경, 장수원, 리지, 박동빈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MC들은 장수원에게 “발연기를 연습한다고 들었다”며 운을 떼자 장수원은 “연습 안 해도 몸에서 나온다”고 답했다.



이어 MC 윤종신은 “장수원의 (연기 지도) 선생님이 사표를 내셨다고 하더라”면서 짓궂은 농담을 던졌다. 그러면서 “요즘 장수원의 연기 선생님이 주목을 받고 있다”며 한 영화에 등장하는 로봇사진을 공개했다.



앞서 지난해 9월 KBS ‘부부클리닉 사랑과 전쟁-아이돌 특집3’에 출연한 장수원은 어색한 연기로 ‘로봇’이라는 별명을 얻었다.



온라인 중앙일보

‘장수원 로봇연기’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