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2014 부산 국제 모터쇼] 현대차, 준대형 세단 AG 공개…가격은?

온라인 중앙일보 2014.05.29 14:53


















현대자동차의 준대형 세단 ‘AG’가 모습을 드러냈다.



현대차는 29일 부산 벡스코에서 열린 ‘2014 부산 국제모터쇼’에서 올해 하반기에 출시 예정인 AG를 공개했다. AG는 제네시스와 그랜저의 중간급 모델로 전륜 구동 플래그 십 세단 모델이다.



AG는 9월 이후 국내 시장에 선보일 계획이다. 가격은 4000만원 초·중반대로 결정될 것으로 알려졌다.



곽진 현대차 국내영업본부장은 “전륜구동 플래그 십 세단 AG를 9월 이후 국내 시장에 출시할 예정”이라며 “AG는 그랜저와 제네시스를 잇는 프리미엄 세단 라인업을 완성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AG는 현대차의 전륜구동 라인업 중 최고급 모델이다. 그랜저와 플랫폼을 공유한다. AG의 차체 크기는 그랜저보다 50㎜ 가량 긴 4960㎜인 것으로 전해졌다. 엔진은 3.0~3.3L 급이 적용될 예정이다. 편의장치와 인테리어는 제네시스 급으로 제작된다.



곽 부사장은 “AG의 가격은 3000만원대 그랜저와 5000만원대 제네시스의 사이인 4000만원대 초·중반으로 결정될 것"이라며 "정확한 가격과 제원은 출시 일정에 맞춰서 공개할 것”이라고 말했다.



일부에서는 AG의 디자인이 그랜저와 비슷하다는 지적이 있었다. 이에 곽 부사장은 “현대차는 제네시스, 쏘나타, 그랜저 등 패밀리룩을 형성하고 있다”며 “차급자체가 그랜저와는 다른 차량”이라고 강조했다.



현대차는 2015년형 그랜저 디젤 모델도 함께 공개했다. 2015년형 그랜저는 R2.2 E-VGT 디젤 엔진을 통해 최고출력 202마력, 최대 토크 45.0kg·m, 연비 14.0km/ℓ를 발휘한다.



김충호 현대차 사장은 “그랜저 디젤 세단으로 세계적인 브랜드와 당당히 경쟁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기본에 충실한 자동차를 만들어 갈 것”이라고 밝혔다.



부산 = 배재성 기자 hongdoya@joongang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