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장수원 의류사업 "시아준수 호텔 발주" 불안한 듯 흔들리는 '폭소'

온라인 중앙일보 2014.05.29 09:54
 



‘장수원 의류사업’.



그룹 젝스키스 출신의 장수원이 자신이 운영 중인 의류사업에 대해 이야기했다.



28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서는 ‘연기의 신’ 특집으로 강민경, 장수원, 리지, 박동빈이 출연했다.



장수원은 최근 의류사업을 하고 있다고 근황을 전했다. 그는 “시아준수(김준수)의 호텔 유니폼을 발주할 예정이다. 강민경 아버지 회사 유니폼을 만들 수도 있으니 이야기를 귀담아 듣고 있었다”고 말했다.



그는 자신의 회사에 대해 “2년째 운영 중이고 4대 보험도 되는 회사다”고 자신있게 말했다.



MC들이 ‘라디오스타’ 유니폼을 무료로 만들어 줄 수 있냐고 묻자 장수원은 “가능하다”고 대답했다. 그러나 불안한 듯 흔들리는 눈동자를 지적당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룹 JYJ 멤버 김준수는 제주도에서 호텔 사업을 진행 중이다. 2012년 11월부터 서귀포시 강정동에 부지에 짓기 시작한 토스카나 호텔은 가을부터 영업을 시작할 예정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장수원 의류사업’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