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백상예술대상' 유재석 "'물회' 패러디 죄송"…김희애 반응이 '특급'

온라인 중앙일보 2014.05.28 08:37


‘물회’ ‘백상예술대상’ ‘백상 유재석’. [사진 JTBC 방송 캡처]








‘물회’ ‘백상예술대상’ ‘백상 유재석’.



개그맨 유재석이 ‘백상예술대상’에서 배우 김희애에게 사과의 말을 전해 눈길을 끌었다.



유재석은 27일 서울 경희대학교 평화의전당에서 열린 ‘제50회 LF 백상예술대상’ 시상식에서 TV부문 대상 시상을 위해 무대에 올랐다.



이날 유재석은 “얼마 전에 ‘밀회’ 패러디로 ‘물회’를 했다”며 “만나게 되면 꼭 죄송하다고 이야기를 해드리고 싶었다”고 말했다.



또한 유재석은 “김영철씨 만나면 꼭 특급칭찬 해달라”고 덧붙였다. 이에 김희애는 유재석을 손으로 가리키며 미소를 지었다.



한편 ‘백상예술대상’은 지난 1년간 방영 또는 상영된 TV와 영화 부문의 제작진과 출연자에게 시상하는 국내 유일의 종합예술시상식이다. 이날 대상은 TV부문 ‘별에서 온 그대’의 전지현, 영화부문 ‘설국열차’ 송강호가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온라인 중앙일보

‘물회’ ‘백상예술대상’ ‘백상 유재석’. [사진 JTBC 방송 캡처]
공유하기
광고 닫기